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10519. 비오다 갬

길이... 막혔다.

먹먹하다.

당장에 어찌 할 수 있는게. 정말 없어졌다.

후-

책이나 주구장창 보자.

나를 버릴거면 책에 버리자.

그게 무엇이든지.

오월은 더 위험하면 안된다.

너무 일찍 눈을 뜬 걸까..

눈이 따끔따끔한거 같다.

바로 자면. 계속 잘수 있을까..?

good night.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0521. 흐림.  (0) 2011.05.22
20110520. 비. 흐림.  (0) 2011.05.20
20110519. 비오다 갬  (0) 2011.05.19
이제 오월.  (2) 2011.05.02
또 한주-  (0) 2011.04.10
날씨 좋은 휴일-  (0) 2011.04.03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 70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