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휴일. 집안일. 퍼즐.

퍼즐. 1000 피스 짜리.



집에 내려갔다 온 후
피로감이 가시지 않은 채로 일어나
헝크러진 생활리듬을 하나하나 맞추기 시작.

빨래. 청소. 설거지 등등...........
이것저것 하다보니 어느새 오후......

언제까지 방치해둘순 없는 1000 피스짜리 퍼즐을 손대고
너댓시간 낑낑대며 완성.
맞춘 시간이 길어서일까.. 아님 원래 큰걸까..
완성다 해놓고 유약 발라서 액자에 넣어놓으니
그 크기가 꽤 컸다;

그리고 저녁을 먹고
다시 집안일..

그렇게 휴일인 오늘 하루도 지나갔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날아가 버리다.  (0) 2010.05.24
더운 비.  (0) 2010.05.18
휴일. 집안일. 퍼즐.  (2) 2010.05.17
밤. 요즈음 밤.  (0) 2010.05.13
stop.  (0) 2010.05.06
흔들. 눕다.  (0) 2010.05.05
Trackback 0 Comment 2
  1. 樂天主意 2010.05.17 23:49 address edit & del reply

    그렇게 그는 퍼즐의 묘를 깨우쳐가고...

    • 신상 2010.05.18 20:27 신고 address edit & del

      천피스 한번하고 퍼즐의 묘를 깨우치긴 힘들지 ㅋㅋ

prev 1 ··· 81 82 83 84 85 86 87 88 89 ··· 110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