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술'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0.07.06 20100630 2010년 상반기 마지막날, 하반기 시작. (4)
  2. 2010.05.05 흔들. 눕다.
  3. 2010.03.24 스트레스성 과식, 술. (2)

20100630 2010년 상반기 마지막날, 하반기 시작.


10시 즈음이었나..
홍녀석의 전화를 받고 나서 나간곳은 종로.
정한이를 기다리며 먼저 자리를 잡고 앉은 곳은 서울극장 근처의 포장마차


이날의 원흉. 홍.
뭔일 있나 싶어 갔더만. 결과적으로는 별일 없었다
그냥 술한잔 걸치고 싶었던듯.


어쨌거나 저쨌거나..
정한이를 기다리며 미리 주문을 하고 술한잔.
크아~~~~~~~~


곱창을 시키고 그 뒤에 나온 계란말이.
웬지 포장마차에서는 계란말이를 먹어야 할거 같은 기분이다..(응?)

정한이가 오고 사브작 술한병을 더한 뒤
자리를 옮겨 맥주를 마시러 갔다.


병맥을 홀짝거리며 이런저런 얘기를 하다보니
홍은 졸고
뭔가 애매하지만 홍녀석이 집에 갈까말까 고민을 하다보니
결국엔 그대로 파장 분위기로..


홍을 보내고 정한과 나는 집까지 걸어가기로 작정하고 휘적휘적.


무작정 집 방향으로 걷다가 문득 카메라를 들어 사진을 찍기 시작했다.


걷다보니 어느새 대학로더라..
(종로에서 집까지 걸어서 한시간도 안걸리긴 하지만서도..;)


다왔다-


홍녀석의 급작스런 호출에 종로에서 술한잔 한 날.
많이 먹진 않았지만
이런저런 많은 이야기를 한 날이었고
오랜만에 걷고싶은 맘에 새벽에 걸어서 집까지 온 날.

아..! 어쨌거나 잘 얻어먹었었다 ㅋ
다음날 좀 힘들긴 했어도..
2010년 하반기 첫날 새벽부터 걸으니 뭔가 살짝 상쾌한 느낌도 들었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종로 포장마차
도움말 Daum 지도
Trackback 0 Comment 4
  1. 樂天主意 2010.07.07 00:36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부럽다..

    • 신상 2010.07.07 22:57 신고 address edit & del

      ㅋㅋㅋ 급모임이었지 ㅋ

  2. 樂天主意 2010.10.28 09:56 address edit & del reply

    아 ㅅㅂ 홍새끼

    • 신상 2010.11.03 18:33 신고 address edit & del

      아직까진 홍놈한테 연락 없다=_=

흔들. 눕다.

흔들. 흔들.


속을 풀어보려 무언가를 마시면
항상 속은 틀어지고. 머리는 혼란해진다.

그리곤 약간의 어지러움. 흔들거리는 내 방을 잡으며 눕는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밤. 요즈음 밤.  (0) 2010.05.13
stop.  (0) 2010.05.06
흔들. 눕다.  (0) 2010.05.05
뭔가. 지친 기분.  (0) 2010.05.03
정크푸드의 나날.  (0) 2010.04.30
내가 보이는 것.  (0) 2010.04.28
Trackback 0 Comment 0

스트레스성 과식, 술.


이래저래 술.



일을 하면서도 술.
일을 안해도 술.

오늘 먹은것과는 달라도.
어쨌거나 술은 술.

+ 과식.

이러니 살이 안찔리가 없지-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랜만의 공놀이-  (0) 2010.03.30
밖으로~~~~~~~~~  (0) 2010.03.28
낙은 어디에.  (0) 2010.03.26
기억될만한 폭설.  (0) 2010.03.26
스트레스성 과식, 술.  (2) 2010.03.24
당신, 거기 있어도 괜찮겠어요?  (0) 2010.03.23
Trackback 0 Comment 2
  1. 樂天主意 2010.03.25 10:21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머리 아프다..

    • 신상 2010.03.25 21:18 신고 address edit & del

      ㅋㅋ 너도 어제 술먹었던거냐? ㅋ

prev 1 next